2022.11.26 (토)

  •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8.7℃
  • 맑음대전 14.7℃
  • 맑음대구 16.2℃
  • 맑음울산 17.6℃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9.1℃
  • 맑음고창 15.1℃
  • 흐림제주 16.5℃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13.1℃
  • 맑음금산 14.8℃
  • 맑음강진군 16.3℃
  • 맑음경주시 16.9℃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4차 교통안전기본계획 수립 … 2026년까지 교통사고 사망자 57.3% 감축 목표

제주지역 사업용 차량에 자동제어기능 등이 있는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 설치가 의무화될 전망이다.

 

제주도는 10일 '제4차 제주도 교통안전기본계획 수립'(2022∼2026년)을 공고해 첨단안전장치 장착 확대 및 안전기준 강화 방안을 발표했다.

 

기본계획에는 사업용 승용차, 화물차, 이륜차 등에 ADAS 설치를 의무화하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다.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에는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AEB), 주행 조향보조 시스템(LKAS),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 후측방 충돌 회피 지원 시스템(ABSD),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AVM) 등의 기술이 포함된다.

 

이 가운데 AEB는 충돌 위험시 자동차에 장착된 첨단장비가 위험을 자동으로 감지하고 운전자가 제동장치를 밟지 않아도 스스로 속도를 줄이거나 멈추는 시스템을 말한다.

 

도는 ADAS 장착을 통해 경미한 접촉사고나 보행자 충돌 사고, 졸음 및 주의력 감소로 인한 사고 등을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아울러 도는 어린이보호구역과 노인보호구역, 병원 주변, 시장 주변에 보행자 자동감지 시스템을 도입하고, 대각선 횡단보도 등 안전시설 설치를 확대하기로 했다.

 

이밖에 자율주행 자동차의 안전 운행 기반 조성, 렌터카 사업자 안전관리, 배달 이륜차 사업자 안전관리 등의 안전기준을 강화하기로 했다.

 

제주도는 이번 교통안전기본계획에 따라 2026년까지 5개 분야 11개 중점 추진과제에 3475억원을 투입하고, 연간 교통사고 사망자 수를 2020년 68명에서 2026년 29명으로 57.3% 감축할 방침이다.

 

제주에서 2020년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차량 1만 대 기준 60.28건으로 전국평균(74.21건)보다 18.8% 낮았다.  하지만 인구 10만 명당 기준 601.31건으로 전국평균 404.89건보다 48.51%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도로 10㎞당 발생 건수는 12.55건으로 전국평균 18.56건보다 32.4%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