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 흐림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25.9℃
  • 맑음서울 29.5℃
  • 구름많음대전 26.1℃
  • 구름조금대구 28.3℃
  • 흐림울산 24.8℃
  • 구름많음광주 29.4℃
  • 흐림부산 23.8℃
  • 맑음고창 28.6℃
  • 제주 27.1℃
  • 맑음강화 27.4℃
  • 흐림보은 24.1℃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28.4℃
  • 흐림경주시 26.2℃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경쟁 후보 측 문제 제기로 선거관리위원회에 자진 신고

6·1 지방선거를 앞두고 불법 사전 선거운동을 한 혐의를 받는 제주도 교육의원 당선인의 배우자가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모 제주도 교육의원 당선인 배우자 A씨를 기소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6·1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기간 전인 지난 2월 26일 모 신협 조합장 투표장에서 당시 예비후보였던 배우자의 이름이 새겨진 옷을 입고 선거운동을 한 혐의를 받는다.

 

공직선거법상 예비후보자임을 나타내는 어깨띠 등 표지물은 예비후보 본인만 착용할 수 있다.

 

당시 A씨는 경쟁 후보 측이 문제를 제기하자 선거관리위원회에 자진 신고하고 경찰 조사를 받았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