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0℃
  • 구름많음강릉 26.9℃
  • 흐림서울 23.0℃
  • 구름조금대전 23.4℃
  • 구름조금대구 25.0℃
  • 맑음울산 23.5℃
  • 맑음광주 24.0℃
  • 안개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5.0℃
  • 맑음제주 25.6℃
  • 구름많음강화 24.3℃
  • 구름조금보은 22.2℃
  • 구름조금금산 21.6℃
  • 구름많음강진군 25.3℃
  • 구름조금경주시 21.8℃
  • 맑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이석우 다음카카오 공동대표, "제주기반 사업 전개 ... 전담 조직 설립"

다음카카오가 제주에 카카오프렌즈 테마 뮤지엄을 세운다.

 

(주)다음커뮤니케이션이 카카오와 합병한 이후 다음카카오가 제주를 뜨지 않을까 하는 우려에 대해서도 "제주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겠다"며 손사래를 쳤다.

 

다음카카오 이석우 공동대표는 26일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개소에 맞춰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다음이 제주에 첫 발을 디딘지 12년이 지났다. 흔들리지 않고 제주도에 차근차근 뿌리를 내려왔다고 자부한다"며 "현재까지 다음서빗 500명, 다음카카오 제주 본사 직원 500여명 등 1000명이 제주에서 근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대표는 "다음카카오는 여기서 멈추지 않고 제주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해서 제주지역 경제에 더 기여하려고 한다"며 "이런 것을 펼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같은 기반에 대해 ▲모바일 시대의 환경조성 ▲ 10여년 간 정착한 직원 ▲ 제주사옥의 3가지를 제시했다.

 

이 대표는 "차근차근 계획을 세워서 사업을 본격화 할 예정이며 이 사업을 전담할 조직을 설립하려 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또 "카카오프렌즈 테마뮤지엄도 설립할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며 "또 하나의 관광명소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제주에서 성공하면 그 모델을 국내 다른 지역, 나아가 동아시아로도 확장시켜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그렇게 될 경우 훨씬 많은 일자리 창출과 산업연관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제이누리=이재근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