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29.7℃
  • 구름많음서울 25.2℃
  • 흐림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7.2℃
  • 구름많음울산 28.3℃
  • 구름많음광주 25.6℃
  • 구름많음부산 25.9℃
  • 흐림고창 25.4℃
  • 흐림제주 24.3℃
  • 구름많음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3.1℃
  • 구름많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많음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법원장·판사 등 찾아가는 법률 상담·봉사 활동

 

판사들이 가파도를 찾아 주민들의 법률고민을 해소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법률 상담을 제공받기 어려운 섬 지역 주민들에게 민사, 형사, 등기 등 각 분야별로 실제 상담을 통해 상황에 맞는 해결책을 제시한 것이다.

 

25일 가파리 마을회관에서 실시된 무료 법률 상담에는 이대경 제주지법 원장 등 판사 3명과 양운현 사무관(민사), 신성호 참여관(형사), 홍승표 사법보좌관(집행.신청), 김종렬 사무관, 현승권 참여관(등기) 등 실무 담당자 등 총 24명이 출동(?)해 주민들의 고민 해소에 도움을 줬다.

 

 

 

상담 후에는 ‘바로미와 함께하는 좌충우돌 재판이야기’ 책자를 무료로 나눠줬으며, 상담 건 가운데 일부는 서류와 자료를 갖추는 대로 무료서비스를 받기로 해 실질적인 혜택이 되기도 했다.

 

또한 가파도를 찾은 상담팀 중 일부는 올레길을 걸으며 자연정화 봉사활동을 실시했으며, 돌아오기 전에는 가파초등학교를 찾아 기념품 등을 전달했다.

 

제주지법은 2010년에 우도, 지난해에는 추자도를 방문하는 등 해마다 도서지역 주민들을 위한 법률상담 봉사에 나서고 있다.

 

김인택 제주지법 공보판사는 “사법서비스를 제공받기 어려운 도서지역을 직접 찾아가 법률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봉사를 매년 실시하고 있다”며 “도민에게 다가가는 제주법원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배너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