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7.8℃
  • 흐림강릉 31.8℃
  • 흐림서울 29.8℃
  • 구름많음대전 33.8℃
  • 구름많음대구 32.9℃
  • 흐림울산 29.8℃
  • 구름조금광주 32.7℃
  • 구름많음부산 28.5℃
  • 구름많음고창 31.5℃
  • 구름조금제주 33.5℃
  • 구름많음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32.2℃
  • 구름많음강진군 31.0℃
  • 흐림경주시 32.1℃
  • 구름많음거제 29.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오영훈 "제주인 주인되는 세상" ... 허향진 "여당 후보 지지호소" ... 박찬식 "개발에서 보전으로"

공식 선거운동 첫날 오영훈.허향진.박찬식 제주지사 후보가 일제히 포문을 열었다. 거의 동시간대 출정식을 갖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제주지사 후보는 19일 오후 6시30분 제주시민복지타운에서 출정식을 갖고 "제주에 발 딛고 있는 제주인이 누구나 주인이 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겠다"면서 "세대, 진영, 계층 갈등을 없애고 제주의 새로운 미래를 위해 도민 통합의 시대를 열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최근 제주에 이주해 온 모든 분에게 기회가 보장되고 함께 대한민국을 이끌 준비가 돼 있다"며 "제주가 세상의 중심이고, 한반도 남방 정책의 새로운 전진기지로 대한민국 발전을 선도하는 제주로 발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상장기업 20개 유치·육성, 제주형 15분 도시 모델 완성, 쾌적한 환경, 골고루 잘 사는 제주균형발전 정책 등을 약속했다.

 

허향진 국민의힘 제주지사 후보도 같은 시각 제주시청 앞에서 출정식을 갖고 "도정 최우선 과제로 제2공항의 조기 착공을 추진하겠다"고 선언하며 유권자들의 표심을 자극했다.

 

또 "제2공항 건설에 따르는 경제효과가 8조원에 이른다"며 제2공항 건설이 일자리 창출과 관광객 증가를 가져올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정부가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해 지금 제주는 기회를 맞고 있다"며 여당 도지사 후보를 지지해달라고 당부했다.

 

박찬식 무소속 제주지사 후보는 이날 오후 7시 제주시청 인근에서 출정식을 갖고 "도민의 마음을 모아 기성 정치세력과 다른 제주의 미래를 그리려 한다"면서 "제주는 지금 개발에서 보전으로, 성장 중심에서 삶의 질 중심으로, 양적 관광에서 품격과 질을 높이는 방향으로 대전환을 해야 할 시점"이라고 말했다.

 

또 "제주는 제주다워야 하고, 결국 제주의 미래도 제주다움에 있다"며 "제주를 홍콩이나 싱가포르 같은 도시국가의 아류로 만들려고 한 국제자유도시 비전을 폐기하고, 제주가 가진 자산과 강점을 살리는 생태·평화·복지 공동체 비전으로 전환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제주 제2공항 백지화와 공익적 가치에 근거한 공공농업 추진, 첨단 물류단지 조성을 통한 농산물 가격안정화, 문화 콘텐츠 산업 육성을 통한 청년 일자리 창출, 공공주택 공급 확대 등의 공약을 소개했다.

 

한편 부순정 녹색당 제주도지사 후보는 별도 출정식을 갖지 않고 같은 날 '관광객 줄이고 일자리는 새롭게' 핵심 공약을 알리는 거리유세를 시작으로 선거운동의 시작을 알렸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