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6.5℃
  • 맑음서울 0.6℃
  • 맑음대전 2.5℃
  • 구름많음대구 4.1℃
  • 구름많음울산 5.7℃
  • 구름조금광주 3.7℃
  • 구름많음부산 8.3℃
  • 구름조금고창 2.3℃
  • 구름많음제주 7.5℃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2.1℃
  • 흐림강진군 3.7℃
  • 흐림경주시 4.9℃
  • 구름조금거제 6.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씨월드고속훼리, 5월7일 신규 취항 ... 여객 606명·승용차 86대 수송

 

제주에서 진도까지 1시간30분만에 주파하는 쾌속선이 등장한다. 쾌속카페리선 '산타모니카호'가 다음달 운항을 시작한다.

 

씨월드고속훼리는 제주~진도간 바닷길을 잇는 쾌속카페리선 ‘산타모니카호’의 제작이 완료돼 다음달 7일 신규 취항한다고 26일 밝혔다.

 

산타모니카호는 정부의 연안여객선 현대화 정책에 따라 씨월드고속훼리가 호주의 쾌속 카페리 조선소인 인캣(INCAT)에 의뢰해 건조됐다. 

 

길이 75.7m, 너비 20.6m, 높이 21m, 국제톤수 3500톤 규모로 606명의 여객과 86대의 차량(승용차 기준)을 싣고 최고 42노트의 속력으로 운항할 수 있다.

 

새로운 뱃길로 제주에서 뭍을 연결하는 국내 최단거리, 최단시간 항로인 제주~진도는 직항운항시 90분만에 주파할 수 있다.

 

제주와 뭍을 잇는 여객선중 그동안 가장 빠른 쾌속선은 제주~완도를 오가는 한일고속의 블루나래호였다.

 

산타모니카호는 풍랑주의보에도 운항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경유지인 추자도 나들이가 한층 쉬워질 것으로 보인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