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구름많음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6.6℃
  • 흐림서울 16.6℃
  • 흐림대전 15.3℃
  • 흐림대구 15.3℃
  • 흐림울산 16.5℃
  • 흐림광주 17.4℃
  • 흐림부산 18.9℃
  • 흐림고창 15.3℃
  • 구름많음제주 20.2℃
  • 흐림강화 13.2℃
  • 흐림보은 12.8℃
  • 흐림금산 12.9℃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2.6℃
  • 맑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6.13지방선거 관련 혐의 4건 ... 문대림, 선거법 위반 혐의 2건 7월에 조사

 

원희룡 제주지사가 27일에 이어 이틀 연속 경찰에 출석, 강도 높은 조사를 받았다.

 

원희룡 지사는 28일 오후 6시 피의자신분으로 제주지방경찰청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원 지사에 대한 조사는 29일 새벽에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원 지사는 경찰에 출석하기에 앞서 취재기자들의 질문에 “지방선거 때 고발된 것과 관련, 진실이 밝혀져야 조사도 마무리되고 수사기관도 사건을 종료할 수 있다”며 “수사에 성실하게 임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6.13 지방선거와 관련해 원 지사가 받고 있는 혐의는 모두 5개다. 사전선거운동 혐의가 2건, 허위사실공표 혐의가 2건, 뇌물수수 혐의가 1건이다.

 

원 지사는 이 5건의 혐의 중 지난 5월3일 서귀포시 한 웨딩홀에서 열린 모임에서 약 15분간 자신의 공약을 발표하는 등의 사전선거운동 혐의 1건에 대해서 지난 27일 서귀포경찰서에 출석,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이날 원 지사가 이날 모임에 참석한 배경과 모임의 성격, 발언 배경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28일은 나머지 4건에 대한 조사가 이뤄질 예정이다.

 

먼저는 지난 5월24일 제주관광대 축제 현장에서 자신의 공약을 발표하는 등 사전선거운동을 했다는 혐의다.

 

이밖에도 지난 5월25일 KCTV제주방송 스튜디오에서 열린 ‘6.13지방선거 제주도지사 후보 합동토론회’에서 불거진 비오토피아 특별회원권 의혹과 관련, 비오토피아 주민회로부터 특별회원권을 받았다는 내용의 뇌물수수 혐의도 있다.

 

25일 이 의혹이 불거지자 원 지사는 다음날 기자회견을 통해 의혹을 부인했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나온 원 지사의 발언들이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에 해당하는 사안이 없는지도 들여다보고 있다.

 

도 원 지사가 지난 5월16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현했을 당시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제주지사 후보가 제주도의회 의장 시절 드림타워 개발사업에 관여했을 수도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이 내용과 관련, 문 후보 캠프 관계자를 포함해 30여명의 참고인 조사를 벌이는 등 강도 높은 조사를 해왔다.

 

경찰은 이날 조사 이후 참고인 조사와 관련자료 추가 확인 등을 거쳐 10월 중 검찰에 송치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지난 지방선거 과정에서 원 지사와 대결을 펼쳤던 문 전 후보 역시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조사를 받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원 지사는 지난 5월18일 열린 TV토론회에서 문 전 후보를 향해 제주도내 모 골프장의 명예회원권을 받았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와 관련한 뇌물수수 혐의다.

 

또 같은 달 25일 TV토론회에서 원 지사를 향해 비오토피아 회원권 의혹을 제기한 것과 관련,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문 전 후보는 지난 7월25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제이누리=고원상 기자]

 

배너

관련기사

더보기
18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