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2℃
  • 맑음강릉 29.1℃
  • 구름많음서울 24.2℃
  • 맑음대전 24.3℃
  • 맑음대구 29.3℃
  • 구름조금울산 26.3℃
  • 구름조금광주 24.7℃
  • 구름조금부산 22.0℃
  • 구름조금고창 24.1℃
  • 구름많음제주 27.1℃
  • 구름많음강화 21.9℃
  • 구름조금보은 24.2℃
  • 맑음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4.8℃
  • 맑음경주시 27.0℃
  • 구름많음거제 23.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도·환경부·IUCN 공동 주최, 제주국제컨벤션센터 ... 생물다양성 파괴·기후위기 대응 논의

제주도는 환경부, 세계자연보전연맹(IUCN)과 공동 주최하는 ‘2022 제주 IUCN 리더스포럼'을 오는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연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에서는 ‘네이처 포지티브 경제·사회 구축’을 주제로 각국 정부, 기업, 국제기구 등의 리더들이 생물다양성 파괴와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혁신적 해결책을 논의하고, 변화를 이끌어갈 네트워크 구성 및 전략을 구체화하는 방안을 공유할 계획이다.

 

특히 기후 및 생태계 위기에 맞서 네이처 포지티브를 실현할 수 있도록 국가 정책조정, 기업의 사업모델과 금융투자 포트폴리오, 혁신, 지방자치단체의 행동 변화를 위한 필요성과 전략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한다.

 

포럼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현장 행사와 온라인 중계를 병행한다.

 

본 행사는 네트워킹 세션, 리더스 대화, 주제세션, 연대·병행행사, 이벤트로 구성된다. 부대행사로는 파빌리온, 전시부스, 현장체험 등이 마련된다.

 

행사에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생물다양성협약(CBD) 사무국장, 녹색기후기금(GCF) 사무총장, 세계자연보전연맹(IUCN) 사무총장 등 주요 국제기관 인사 및 국내외 정부, 기업, 시민사회 대표 등 400~6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제주도와 양 기관은 2012년 환경올림픽이라 불리는 ‘세계자연보전총회(WCC)를 공동 주최한 이래 지난 10년 동안 두 차례(2015년, 2018년)의 세계리더스보전포럼과 여러 환경협력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해왔다.

 

이를 바탕으로 자연보전에 기반한 글로벌 혁신을 창출하는 세계지도자 중심의 포럼을 정기적(4년)으로 열기로 합의했다.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은 자연보전, 생물다양성 측면에서 지속가능 발전에 대한 국제 논의를 주도하는 세계 최대 환경기구다. 1400여개 정부기관, 국제기구 그리고 1만8000여명의 전문가가 참여하고 있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