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토)

  • 흐림동두천 22.3℃
  • 구름조금강릉 23.2℃
  • 흐림서울 25.4℃
  • 구름많음대전 24.8℃
  • 맑음대구 25.0℃
  • 박무울산 24.6℃
  • 구름많음광주 25.2℃
  • 박무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3.3℃
  • 맑음제주 28.2℃
  • 구름많음강화 21.3℃
  • 흐림보은 21.7℃
  • 구름많음금산 24.0℃
  • 흐림강진군 25.1℃
  • 구름많음경주시 23.7℃
  • 맑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스스로 마스크 제거 시도.수차례 실패 ... 핫핑크돌핀스 "동물 생존위협 유의"

 

서귀포 대정읍 해안가에서 버려진 일회용 마스크에 몸이 걸려 고통받는 갈매기가 발견됐다.

 

해양환경단체 핫핑크돌핀스는 서귀포 대정읍 해안가 일대에서 제주 남방큰돌고래 서식지 모니터링을 하던 중 일회용 마스크가 몸에 걸린 갈매기를 발견했다고 15일 밝혔다. 

 

누군가 버린 일회용 마스크가 갈매기 몸에 걸린 것으로 추정됐다.

 

활동가 3명이 가위 등 도구를 들고 접근해 마스크를 제거하려고 했으나 갈매기가 계속 움직여 실패했다.

 

갈매기는 계속해서 수면에서 움직이며 마스크를 빼내려고 시도했지만 몇 시간째 마스크를 빼내지 못했다.

 

핫핑크돌핀스는 "갈매기가 계속 움직이고 있고, 이런 상태에서 먹이활동도 하는 것으로 봐 당장 포획해서 구조할 필요는 없어 보이지만 마스크가 계속해서 갈매기 몸에 엉키게 된다면 위험해질 수도 있다"면서 "함부로 버린 마스크 등 일회용품이 동물에게는 생존을 위협할 수 있음을 기억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