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맑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19.9℃
  • 구름조금대구 15.7℃
  • 구름조금울산 13.3℃
  • 구름조금광주 20.5℃
  • 구름조금부산 16.4℃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18.5℃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7.9℃
  • 구름조금강진군 17.1℃
  • 구름조금경주시 13.5℃
  • 구름조금거제 16.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컷오프 직후 서귀포 살릴 적자라 생각 ... 위성곤 이길 적임자"

국민의힘 공천에 도전했다가 컷오프된 서귀포선거구 정은석 예비후보가 이경용 예비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

정 예비후보는 21일 서귀포시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위성곤 예비후보를 이길 후보는 이경용밖에 없다”며 “본선에서 이길 수 있는 이경용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이에 앞서 지난 16일 서귀포시 선거구를 ‘경선 지역’으로 분류하고 정 에비후보를 컷오프, 고기철 전 제주경찰청장과 이경용 전 제주도의원의 경선을 확정했다.

정 예비후보는 “학연과 혈연, 지연을 떠나 서귀포시를 제대로 살릴 사람은 이경용이라고 생각했다”며 “경선을 함께 못해 아쉽지만, 위성곤의 무능, 무책임한 정치를 끝내고 제2공항을 빠르게 추진할 사람은 이경용”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세 명이 공천심사 면접을 보면서도 이경용에 대한 깊은 신뢰감이 있었다”며 “이후 일련의 상황들이 벌어지면서 이경용을 더 신뢰하게 됐다. 또 그의 공약이 서귀포시를 발전시킬 수 있다는 믿음을 가지게 됐다”고 지지 이유를 밝혔다.

그러면서 “그동안 이경용 예비후보가 도의원으로 의정활동을 어떻게 해왔는지 잘 알기 때문에 그를 지지하게 됐다”며 “이번 경선을 잘 헤쳐나가 포용의 정치로 서귀포시민들의 마음을 얻는 데 성공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정 예비후보는 한국노총 KB국민은행지부 제주지회장, 한국관광대 겸임교수, 한나라당 중앙당 정책자문위원, 새누리당 제주도당 부위원장, 윤석열 대통령 후보 특보 등을 지냈다. [제이누리=오신정 기자]

추천 반대
추천
0명
0%
반대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 댓글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