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9℃
  • 구름조금강릉 4.8℃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1.3℃
  • 구름많음대구 3.8℃
  • 구름많음울산 4.6℃
  • 흐림광주 3.0℃
  • 구름많음부산 6.9℃
  • 구름많음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6.3℃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4.9℃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도, 특별교통수단 68대·바우처택시 141대 확보 운영 ... 월평균 이용 건수 20.6% 증가

 

지난 6월부터 도입한 제주 교통약자 바우처택시가 이용자 대기시간을 10분가량 단축시키며 교통약자 이동권 향상에 기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도는 7~8월 교통약자 이동지원 서비스 운영 분석 결과, 지난해 대비 월평균 이용 건수가 2만4400건에서 2만9423건으로 20.6% 증가했지만 이용자 평균 대기시간은 28분에서 19분으로 단축됐다고 23일 밝혔다.

 

30분 이내 탑승률은 66.3%에서 80.5%로 높아지고, 1시간 이상 대기율은 8.5%에서 3.5%로 낮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제주도 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에서 위탁 운영하는 교통약자 이동지원 서비스는 당초 특별교통수단 66대와 임차택시 43대를 운영하고 있었다.

 

도는 배차 대기시간을 줄이고 늘어나는 이용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지난 6월부터 임차택시를 바우처택시로 전환했다. 올해 특별교통수단 2대를 추가 확보하고 노후차량 8대를 교체해 현재 특별교통수단 68대와 바우처택시 141대를 확보해 운영하고 있다.

 

도는 택시기사들의 단거리 운행 기피 문제를 해결하고 읍·면지역의 배차 대기시간을 단축하기 위해 차량을 추가 확보하는 등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지속적으로 보완하고 개선해나갈 방침이다.

 

바우처택시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모두 이용할 수 있는 택시로, 장애인 이용시 책정된 교통약자 요금만 지불하고 제주도가 택시기사에게 추가 요금을 보전해 준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