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0 (금)

  • 구름조금동두천 17.3℃
  • 구름조금강릉 23.5℃
  • 구름조금서울 19.1℃
  • 맑음대전 19.4℃
  • 맑음대구 22.1℃
  • 맑음울산 19.5℃
  • 구름많음광주 17.8℃
  • 맑음부산 19.0℃
  • 맑음고창 18.1℃
  • 구름조금제주 19.2℃
  • 맑음강화 15.9℃
  • 맑음보은 18.6℃
  • 맑음금산 17.4℃
  • 구름많음강진군 19.2℃
  • 맑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국내 첫 흰줄무늬.사슴무늬 닭새우 ... "신종은 제주 환경따라 형태적 진화"

 

제주바다에서 경제성이 높은 신종 닭새우 1종과 국내 미기록종 2종이 새로 발견됐다.

 

한국해양과학기술원은 제주 남동해역에서 닭새우과의 신종 1종과 한국미기록종 2종(사슴무늬닭새우, 흰줄무늬닭새우)을 발견했다고 20일 밝혔다. 

 

신종은 전 세계에서 처음 발견되는 종이고, 한국미기록종은 해외에는 기록됐지만 국내에는 처음 발견되는 종을 말한다.

 

제주연구소 허성표 선임연구원팀은 제주 남동부 연안에서 닭새우류 서식지 분포를 조사하던중 수심 5~30m에서 닭새우 3종을 발견했다. 

 

크레이피쉬로 알려진 이 종의 정식 국명은 닭새우로, 머리가 닭벼슬처럼 생겼다고 해서 이름붙여졌다. 국내 닭새우류의 주 서식지는 제주연안에서부터 남해안까지 분포한다고 알려져 있다. 

 

이번에 발견된 닭새우과의 신종은 닭새우와 계통발생학적으로는 동일하지만 복부 체절 부분 형태가 다른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연안에서 오랫동안 서식하면서 제주 환경에 맞게 형태적으로 진화해 온 것으로 추정됐다. 국명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사슴무늬닭새우는 일본 남부지역, 흰줄무늬닭새우는 폴리네시아와 인도네시아의 열대해역에 서식하는 종이다. 

 

국내서 처음으로 제주도에서 발견되면서 분포의 북방한계선이 제주까지 확장됐다.

 

이번 발견으로 제주에 서식하는 닭새우류는 기존에 확인된 마닭새우를 포함해 4종으로 늘어나게 됐다. 

 

연구진은 이번에 발견된 닭새우류의 외부적인 형태, 유전적 특성을 분석한 연구결과를 국제학술지 PeerJ 1월호에 게재했다.

 

김웅서 한국해양과학기술원장은 "새로운 해양생물 발견은 생물 주권을 확보하고 다양성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고, 특히 닭새우는 경제성이 높은 종"이라면서 "앞으로도 한반도의 기후·환경변화를 가장 먼저 감지할 수 있는 제주도에서 해양환경을 모니터링하고, 지역적 특성을 활용한 연구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이누리=이주영 기자]

 

배너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