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9℃
  • 구름조금강릉 4.8℃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1.3℃
  • 구름많음대구 3.8℃
  • 구름많음울산 4.6℃
  • 흐림광주 3.0℃
  • 구름많음부산 6.9℃
  • 구름많음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6.3℃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4.9℃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제주올레, 터키 문화의 길 협회 공동, 안탈리아서 ... 제주-터키 생태사진전

 

터키의 관광수도라 일컫는 지중해의 도시 ‘안탈리아’에서 제주가 생태관광 자원을 알렸다.

 

제주올레는 파트너 기관인 ‘터키 문화의 길 협회(Culture Routes Society Turkey)’와 공동으로 지난 15일 제주-터키 생태사진전을 열었다.

 

제주는 제주화산섬, 해녀, 제주올레 등 20점의 사진을 전시하고, 터키는 제주를 방문했던 협회 관계자가 찍은 제주 자연 사진과 터키 자연 사진 등 20점을 함께 전시했다.

 

이번 전시행사에 슐레이만 톱추 안탈리아 뎀레구청장, 무랏 우즈 뎀레군수, 에루투우룰 규나이 전 터키 관광문화장관을 비롯해 현지 시민 200여명이 참여해 제주에 대한 관심을 보였다.

 

케이트 클로우 터키 문화의 길 협회 대표는 사진전 개회사를 통해 “최초로 아시아 국가지역의 제주올레와 우정의 길 네트워크를 통해 이뤄진 공동 사진전은 서로의 자연·문화·역사를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지속적으로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주올레는 일본, 캐나다, 영국, 호주, 이탈리아, 그리스 등 해외 트레일과 ‘우정의 길’을 통해 글로벌 네트워킹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달 28일에는 ‘터키 리시안 웨이’와 ‘대만 탐수이 카바란 문화 역사의 길’과 신규 우정의 길을 맺은 바 있다.

 

도는 이번 터키 전시전에 이어, 9월부터 10월까지 프랑스, 모나코, 스페인, 이탈리아 등 지중해 4개 도시에서 제주 생태사진전을 열어 제주의 자연, 문화 등 생태관광자원을 유럽의 도시에 홍보할 계획이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