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20 (토)

  • 구름많음동두천 28.1℃
  • 흐림강릉 26.2℃
  • 구름조금서울 29.6℃
  • 흐림대전 26.1℃
  • 대구 27.3℃
  • 흐림울산 29.1℃
  • 광주 26.1℃
  • 부산 27.2℃
  • 흐림고창 27.1℃
  • 흐림제주 32.3℃
  • 구름많음강화 27.6℃
  • 구름많음보은 25.1℃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28.7℃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8월31일~9월6일, 우정의 길 여행 프로그램 ... 서명숙 이사장 동행

제주올레가 세계 트레일을 도보 여행자들과 함께 걸어보는 '제주올레 우정의 길 여행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첫 번째 프로그램으로 동화 속 풍경을 걷는 스위스올레 여행 프로그램을 오는 31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진행한다.

 

제주올레는 2010년부터 세계 곳곳의 도보 여행길과 '우정의 길' 협약을 맺고 공동으로 홍보 마케팅을 진행하며 길을 통해 우정을 나누고 있다.

 

제주올레는 스위스를 비롯해 영국, 캐나다, 터키, 대만 등 세계 9개국 10개 트레일과 우정의 길을 맺었다. 우정의 길이 있는 대만, 터키, 그리스, 서호주, 영국, 캐나다 여행 프로그램 시리즈도 준비 중에 있다.

 

이번 스위스올레 여행 프로그램에는 올레길에서 자연이 주는 선물을 경험한 배우 류승룡과 제주올레 서명숙 이사장이 함께 걷는다.

 

제주올레 10코스와 우정의 길을 맺은 스위스의 라보 와인루트는 걷기 여행 마니아 사이에서도 명품 하이킹 루트로 손꼽힌다. 생사포랭에서 뤼트리까지 포도밭이 테라스처럼 펼쳐진 11㎞의 코스로 포도농장 곳곳의 아기자기한 마을과 도시, 오르막 길과 내리막 길이 연이어 펼쳐져 있다.

 

제주올레 6코스와 우정의 길을 맺은 체르마트 5개 호수길은 알프스의 명봉 마테호른을 바라보며 5개의 아름다운 호수길을 걷는 9㎞ 코스로 가장 스위스적인 루트다.

 

서명숙 제주올레 이사장은 “도보 여행은 그 지역을 가장 깊이 있게 들여다볼 수 있는 여행 방식 가운데 하나다"면서 "우정의 길을 걸으며 그 지역만의 독특한 문화와 풍광을 경험하는 것만큼 좋은 여행 방식도 없다는 생각에 우정의 길 여행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세계에서 가장 느린 기차인 빙하특급열차를 탑승해 만년설이 덮인 영봉과 계곡, 목초지를 감상하고 정통 스위스 와인 시음, 베른과 루체른 등 가장 스위스다운 도시와 마을들을 둘러보며 파울 클레 미술관까지 관람하는 일정도 포함돼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스위스 관광청이 함께하며 제주 및 해외 올레길 여행 전문인 사회적기업 유한회사 퐁낭이 운영한다. [제이누리=양은희 기자]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