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9 (일)

  • 맑음동두천 14.9℃
  • 맑음강릉 25.8℃
  • 맑음서울 20.2℃
  • 맑음대전 18.8℃
  • 맑음대구 20.3℃
  • 구름조금울산 22.9℃
  • 구름많음광주 18.5℃
  • 구름조금부산 20.4℃
  • 구름많음고창 18.3℃
  • 구름많음제주 19.1℃
  • 흐림강화 16.9℃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3.4℃
  • 구름많음강진군 16.2℃
  • 맑음경주시 18.9℃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담배를 못피우게 한다는 이유로 택시기사를 폭행한 30대가 구속됐다.

제주동부경찰서는 17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및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A(37)씨를 구속했다.

A씨는 15일 오전 5시45분쯤 제주시내에서 택시를 타고 담배를 피우려다 택시기사가 이를 제지하자 발로 차는 등 택시기사를 폭행한 혐의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의 이마를 머리를 들이받는 등 공무를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술김에 화가 나서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경남 동부서 형사과장은 "공무집행 방해 등 공권력을 경시하는 풍조에 대해선 무관용 원칙으로 엄정 대응 하겠다"며 "더불어 술에 취한 상태로 영세 서민과 주변이웃을 불안에 떨게하는 '주취폭력배'에 대해서도 철저히 수사, 안전한 제주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제이누리=박수현 기자]
 

 

배너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데스크칼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제이누리 칼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