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누리를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하기 기사제보 제이누리 소개 후원하기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 2018.2.20 / 18:27
실시간뉴스
사회교육
제주도지사 공관, 33년만에 도민 품에 안겼다제주도, 꿈바당 어린이 도서관 개방 ... 관리실도 북카페로 활용
양성철 기자  |  j1950@jnuri.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1  11:16: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대통령 경호유관시설로 지정돼 ‘지방청와대’로 불리던 제주도지사 공관이 어린이를 위한 도서관으로 변신했다.

제주도는 도지사 관사인 공관 1387㎡(4580평)을 ‘꿈바당 어린이도서관’으로 리모델링하고 전면 개방한다고 11일 밝혔다. 완공 후 33년만에 전체공간이 도민에게 개방되는 셈이다.

제주시 연오로 463번지 도지사 공관은 1만5025㎡ 부지에 3개 동(본관 1025㎡, 별관 291㎡, 관리실 224㎡)으로 구성돼 있다.

이중 별관은 지난해 12월부터 ‘제주시 자기주도학습센터’로 조성, 도내 청소년들의 학습 잠재능력을 발휘하기 위한 공간으로 사용 중이다.

이번에 도서관으로 사용되는 공간은 본관이고, 관리실은 '북카페'로 활용된다.

어린이 도서관은 꿈자람책방 80석, 그림책방 50석의 열람실과 프로그램실, 세미나실, 모둠 활동실로 짜여졌다. 여기에는 1만5000권의 도서와 17종의 정기간행물이 비치된다.

북카페는 스터디룸, 휴게공간 등으로 꾸며진다. 도는 오는 14일 개관식을 갖는다.

어린이 도서관은 원희룡 지사가 민선6기 도지사 선거 당시 내세운 공약이다.

제주도지사 관사는 충북의 청남대와 아울러 1984년 12월 대통령 지방숙소로 건립돼 사용돼 오다 1996년 경호유관시설 지정이 해제됨에 따라 도지사 관사로 활용돼 왔다.

민선 1기 신구범 지사와 민선 2·3기 우근민 지사가 관사로 썼다. 민선 4기 김태환 지사에 이르러선 김 지사가 연회장을 민간에 개방하고, 야외는 어린이 소풍장소로 개방하며 본인은 입주하지 않았다. 그러다 민선 5기 우근민 지사 때에 이르러선 다시 도지사가 입주한 관사로 쓰였다. [제이누리=양성철 기자]

1
0
이 기사에 대해
양성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저작권자 © 제이누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주간 인기뉴스 Top5
1
제주지하수 오염 '적신호' ... 하류까지 오염 흔적
2
'판도라의 상자' 신(新)제주인...6.13 최대변수 급부상
3
제주에서 두달 연속 로또 1위 ... 당첨금 26억
4
원희룡 "끼리끼리 결탁 ... 기회.열매 엉뚱한 곳으로"
5
19일 우수(雨水) ... 포근한 날씨 이어진다
[발행인시평] 어리둥절하다 내주게 될 판인 제주도 ... 미래세대를 향한 책임
[발행인시평] 신종플루.메르스.세월호에 '지진수능' ... 영광과 환희는 온다
제이누리 사이트맵
제이누리  |  제이누리 소개광고및제휴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원노형5길 28(엘리시아 아파트 상가건물 6층)  |  전화 : 064)748-3883  |  팩스 : 064)748-3882
사업자등록번호 : 616-81-88659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제주 아-01032  |  등록년월일 : 2011.9.16
제호 : 제이누리 2011.11.2 창간  |  발행/편집인 : 양성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성철
Copyright 2011 제이앤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nuri@jnuri.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