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누리를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하기 기사제보 제이누리 소개 후원하기
로그인 | 회원가입
최종편집 2019.7.23 / 11:41
실시간뉴스
자유게시판
 삶이 힘겨울 때
 작성자 : 그린맨  2019-05-21 14:07:10   

삶이 힘겨울 때

 

살아가면서 모든일이 순조롭게

잘 돌아갈 때는 삶이 행복하게만

느껴 질수 있습니다

 

하지만 예상치 못한 심각한 문제들이 생기면

하루 하루 살아가는 것이 힘겨울 수 있습니다

 

힘겨운 일들중 몇가지는 무엇입니까

 

[첫째]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었을 때

 

지난번 강원도 산불과 같은 피해를

입은 분들과 포항에 일어난 지진피해와

다른 나라에서 보도되는 태풍과 허리케인

홍수로 인한 도시마비와 지진과 화산 같은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으면 사람들은

충격에 휩싸이고 혼란스러워 하며

불안감을 느끼고, 악몽에 시달립니다

 

낙담하고 지친 나머지 자신이 처한

상황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체쳐 나갈

마저 잃고 불신감에 사로잡힙니다

 

충분히 이해할만한 심정이고 감정입니다

 

그러나 우리들 앞에는 머지않아 자연재해의

피해와 혼란이 없을 것을 성경은 예언(약속)

하고 있으며 자연재해를 겪은 분들을 위로하고

있습니다 이 희망은 진리하며 팩트 입니다

 

이사야 69 : 19의 예언(약속)은

다시는 우는 소리나 고통스럽게 부르짖는

소리가 들리지 않을 것 이라고 말합니다

 

시편 37 : 11의 예언(약속)은 이러합니다

온유한 자들은 땅을 차지하고 풍부한 평화 가운데

더 없는 기쁨을 얻을 것이다 하고 말합니다

 

[둘째]로 삶이 힘겨울 때는

사랑하는 사람이 사망했을 때

 

사랑하는 사람들 특히 가족들을 갑자기

병이나 사고로 잃었다면, 슬프고, 외롭고

무력감이 찾아올 수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자신에게 화가 나고,

죄책감과 두려움에 시달릴 수 있습니다

 

심지어 계속 살아야 할 이유가 있을까

하는 의문마저 들지 모릅니다

 

슬픔이 영원히 사라지지 않을 것처럼

느껴지는 감정이 오래 지속될 수 있습니다

 

오스트레일리아의 버네사 라는

사람도 그러한 경험을 하였습니다

 

오빠가 갑자기 죽었을 때 내가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었어요 여러 달이 지난 뒤에도

문득 문득 오빠 생각이 나면서 칼로 찌르는 것처럼

가슴이 아팠죠 가끔씩은 왜 하필 우리 오빠가

죽어야 했는지 화가 나기도 했어요

또 오빠가 살아 있을 때 같이 시간을 많이

못보낸 것 같아서 죄책감도 들어고요

 

오빠가 사망하였을때도 힘들었다면

배우자나 자녀가 사망하였다면 얼마나

힘들고 어려웠겠는가 생각하게 됩니다

 

슬퍼하는 방식기간은 사람마다 다릅니다

하지만 울고나면 아픈 마음이

한결 가라앉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슬픔이 자기 힘만으로 이겨 내는 것을

쉽지 않습니다 진정으로 위로를 해줄 사람들의

참다운 위로와 진정한 사랑이 필요합니다

 

성경 잠언 17 : 17 의 조언은 이러합니다

진정한 친구는 항상 하니 그는

고난의 때를 위해 태어난 형제이다

 

성경이 예언한 죽은자의 대한 희망을

믿고 바라보는 위로가 필요합니다

 

사도행전 24 : 15의 예언(약속)은

부활이 있을 것이라는 약속입니다

이것은 환상이 아니라 팩트(진리)입니다

 

[셋째]로 삶이 힘들때는

심각한 질병에 걸렸을 때일 것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이나 자신이 암이나 기타

중병에 걸렸다는 판정을 듣게되면 갑자기

겪는 충격에 왜 우리집에 왜 내가 이러한

중병에 걸리지 하고 인정하기 어려워 질수

있습니다, 받아들이기 몹시 힘듭니다

 

이때는 가족 모두와 주변 사람들 모두가

감정이 예민해 집니다 병원에 가는 것 만으로도

신경이 곤두 섭니다, 필요한 치료를

받기 어렵거나 치료 비용을 감당하기

힘들거나 약의 부작용때문에 고통을 겪고

있다면 두려움과 불안감이 더욱 커집니다

 

이러한 경우 병과의 싸움에서 완전히

회복되는 경우가 있다 하여도 처음에는

받아들이기 어려울 것이고 부정적인 감정이

앞서게 됩니다, 자연스러운 감정일 것입니다

 

그러나 거짓말 못하시는 창조주 하느님께서는

성경을 통하여 앞으로 병이 없는 미래를

예언(약속) 하셨습니다 이것은 진리이고

거짓말이 아닌 팩트 입니다

 

시편 34 : 4절과 6절의 말씀은 이러합니다

 

내가 여호와께 여쭈었더니 그분이 대답하시고

나를 모든 두려움에서 구출해 주셨다 이 비천한 자가

불렀더니 여호와께서 들으셨다

 

이사야 33 : 24의 예언(약속)은 이러합니다

 

아무도 내가 병들었다 고 말하지 않을 것이다

 

창조주 하느님께서 약속하신 밝은 미래를

생각해 보면 견딜힘이 생길 것입니다

 

이밖에도 배우자가 외도할때 삶이 힘겨우며

경제적으로 힘든 어려움을 겪을때도 삶이

힘겨웁게 됩니다

 

이러한 모든 힘든 일들을 겪게 될때

좌절하거나 포기하지 말고 희망을 가지고

앞날의 희망을 굳게 갖게 되기 바랍니다

 

머지않아 거짓말 못하시는 창조주 하느님의

하늘 왕국통치 하에서는 참다운 희망과

행복이 가득한 세상이 펼쳐질 것이 예언(약속)

되어 있습니다

 

Kwo0804@maver.com

2019-05-21 14:07:10
124.xxx.xxx.35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2407
  힘이 되고 위안이 되는 말   이상민   -   2019-07-17  
2406
  해양소년단 훈련 장비 점검   해양소년단     2019-07-16  
2405
  때로는 다정한 친구로 행복한 연인으로   이지혜   -   2019-07-12  
2404
  인생   이적   -   2019-07-11  
2403
  오늘의 명언.   이창모   -   2019-07-10  
2402
  아마겟돈 전쟁   그린맨   -   2019-07-09  
2401
  좋은글   이지원   -   2019-07-09  
2400
  한국속담   이예상   -   2019-07-08  
2399
  오늘의 명언   이예준   -   2019-07-05  
2398
  꿈꾸는 갈매기, 부엉이와 제주를 날자 발간 축하 (1)   강대선   -   2019-06-25  
2397
  이번주도 파이팅 입니다.   김동훈   -   2019-06-24  
2396
  소유가 욕망을 불러 적을수록   구성현   -   2019-06-23  
2395
  오늘의 명언.   김동훈   -   2019-06-22  
2394
  사랑과 행복이 가득 담긴 짜장면 후원   제주애덕의집     2019-06-18  
2393
  해양소년단가족선대 상반기 평가회   해양소년단     2019-06-18  
2392
  좋은 하루 되세요.   김혜자   -   2019-06-13  
2391
  해양소년단 훈련장 결정   해양소년단     2019-06-11  
2390
  오늘의 명   김길수   -   2019-06-07  
2389
  악의 종말의 표징   그린맨   -   2019-06-01  
2388
  오늘의 명언   강민   -   2019-06-01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제이누리 사이트맵
제이누리  |  제이누리 소개광고및제휴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원노형5길 28(엘리시아 아파트 상가건물 6층)  |  전화 : 064)748-3883  |  팩스 : 064)748-3882
사업자등록번호 : 616-81-88659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제주 아-01032  |  등록년월일 : 2011.9.16
제호 : 제이누리 2011.11.2 창간  |  발행/편집인 : 양성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성철
Copyright 2011 제이앤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nuri@jnuri.net